조은세상 포토갤러리

   

제목: 혼자 한다는 것,
이름: 이석찬 * http://www.mountlove.net


등록일: 2012-09-25 10:02
조회수: 3971
 
세상 살며 어떤 일이라도
혼자 한다는것은 쓸쓸한 일이다,
예전에는 자유롭고 싶어 여행도 산행도 혼자 즐겼는데
나이 들어가는지 이젠 혼자가 싫다
야간에 홀로 산행하면서 느끼는 감정은 왠지 쓸쓸하다
무섭다는 생각은 아직  해본적이 없지만 같이해줄 동무가 가끔은 생각난다
더우기 달 밝은 밤이면 나뭇 가지에 걸친 달 보고 주절거릴수있는 동행있다면 얼마나 행복하겠는가!
한때 골프에 미쳐 필드에 살때 꼭 만나는 몇분의 나이 많은 분들 계신다
다 친구인듯 한데 육두문자에 볼때 마다 다투지 않는 날이 없다
별것도 아닌 일로 핏대 세우고 필드를 아주 시끄럽게 하는 분들이다
그러나 하우스에 들어 서면 맥주 한잔 앞에 놓고 애들 마냥 낄낄 거리는 모습은 가관이였다
그때는 노인들 참 주책없다 눈 홀기고 씨부렁 거렸는데,어느 순간 부터는 부러워 지더라,
내가 저 나이에 저렇게 같이 할수있는 친구들 있을까?
저때 까지 건강 지키며 삶이 여유로울수 있을까?
생각이 바뀌니 그 시끄러운 육두문자도 즐겁게 들리더라,

혼자인것 보다는 뭐든 같이 할수있는 동무가 있다면 그 인생은 행복한 것이다!
           
1 곽경보   2012-09-25 23:36:32
대구로 와요....ㅎㅎㅎ
이곳에도 사진하시는분들 몇분이 계시지만 저랑은 쉬는날 코드가 안맞으니 같이 댕기기 힘드네요.
내혼자 댕길려니 자꾸 나태해 지게 되네요.....
2 정재영   2012-09-28 15:38:57
혼자서 한다는것 싶지 않은 일이지요,
제가 언젠가 중봉 정상에서 같이 다니던 두분을 앞에 놓고 이야기 한적이 있습니다.
나는 형님들하고 틀린게 있다 언제든지 혼자 다닐 수 있다라고...
그런데 세월 조금 지나고 보니 역시나 혼자가 힘듭니다.
그래도 아직은 젊어서 버틸만하네요.
저도 나이가 들면 형님하고 같은 생각이 겠지요?
참 힘든거 같습니다. 산사진을 한다는게...............
3 oasis/김길호   2012-10-24 12:30:52
광주에 좋은 일자리 있으면...
제가 모시고 다니겠습니다. ㅎㅎ
전 육두문자를 날릴 수 없으니 듣기만 해야겠지요? ㅋ
4 박채성   2012-11-05 12:57:12
저는 벌써 그런 생각이 들어서 오아시스 신세 지고 있습니다.
나이를 떠나 친구가 있다는 것 참 복받은 일입니다.
광주에서 같이 다니지는 못하지만 앞으로 매주 연락드리고 맞출 수 있으면 같이 다니시지요.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181
 곽경보
 박채성님 보세요. 5 2011-06-07 66 8741
180
 곽경보
 잘 다녀 오셨남? 2011-09-13 65 5284
179
 이석찬
 夏日對酒(하일대주) 가 2012-12-21 0 4981
178
 곽경보
 이종준님 보세요. 3 2011-05-30 70 4431
177
 이종준
 린호프 사징끼 문의 3 2011-05-04 70 4405
176
 이석찬
 월출산5/8 2010-05-08 313 4389
175
 이석찬
 좀, 놀다들 가십시요 1 2010-04-30 194 4215
174
 이석찬
 배화수님 고마워요, 1 2010-05-17 185 4048
173
 이종준
 코킨사각 그라데이션 7 2011-05-28 80 4034
172
 곽경보
 특이한 텐트 디자인 1 2011-12-15 5 4019
171
 이석찬
 불쌍도 하지! 3 2012-07-20 0 4017
 이석찬
 혼자 한다는 것, 4 2012-09-25 0 3971
169
 곽경보
 양폭 대피소가 전소 되었네요. 1 2012-02-01 0 3968
168
 이석찬
 광주,전남 산악사진 전시회에 초대합니다 1 2010-06-09 186 3967
167
 곽경보
 함 보시요... 1 2012-07-20 0 3958
166
 이석찬
 우중 입산 2010-07-19 110 3929
165
 이석찬
 곰 팡이 피겠네! 5 2012-10-30 0 3910
164
 이석찬
 월출산 스케치 3 2013-04-27 0 3901
163
 이석찬
 하늘만 처다 보다 1 2010-12-28 80 3898
162
 이석찬
 감사 드립니다, 1 2010-06-20 114 3888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enFree